2021.01.21 (목)

  • 흐림동두천 0.0℃
  • 흐림서울 3.0℃
  • 흐림원주 -1.7℃
  • 흐림수원 2.4℃
  • 구름많음대전 0.6℃
  • 구름조금안동 -5.9℃
  • 구름조금대구 -2.9℃
  • 맑음울산 0.2℃
  • 흐림광주 4.8℃
  • 맑음부산 4.9℃
  • 구름많음고창 5.0℃
  • 맑음제주 7.8℃
  • 구름많음서귀포 10.2℃
  • 흐림강화 2.9℃
  • 흐림이천 -1.7℃
  • 흐림보은 -1.5℃
  • 흐림금산 -0.6℃
  • 구름많음강진군 0.2℃
  • 맑음봉화 -11.2℃
  • 맑음경주시 -4.8℃
  • 흐림합천 -2.3℃
  • 맑음거제 0.3℃
기상청 제공

감귤 껍질을 돼지사료로 쓴다?

제주테크노파크, 감귤박을 이용한 돼지사료첨가제 사업화 내년 본격 추진

URL복사

제주도에서 '감귤박'을 돼지사료첨가제로 활용하는 방안이 추진되고 있습니다. 감귤박은 감귤 가공 과정에서 생기는 껍질 부산물입니다. 제주도는 매년 5만여 톤 가량의 감귤박이 발생해 처리난을 겪고 있습니다.

 

 

제주테크노파크(원장 태성길, JTP) 생물종다양성연구소는 ‘감귤박 활용 돼지 사료첨가제 개발’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29일 밝혔다.


제주테크노파크는 제주특별자치도 미래전략과에서 지원하는 ‘유기성 대량 폐자원 활용 산업화 지원사업’을 통해 지난해와 올해 감귤박을 재활용한 돼지사료첨가제 개발 연구를 진행했습니다. 


이번 연구에서는 기존의 감귤박 활용 돼지사료첨가제를 섭취할 때 식욕저하 증세가 나타났던 사례들과 연구 실패 원인을 분석하여 감귤박 건조 방식을 다르게 적용하는 등 변화를 주었습니다. 그 결과 식욕저하 증세 개선과 함께 돼지 증체량과 출하일령이 대조군 대비 단축되는 성과를 거뒀습니다. 

 

 

연구진에 따르면 "감귤박을 섭취한 시험군의 돼지는 대조군의 돼지보다 하루 평균 0.13 kg의 사료를 더 섭취하였는데, 이는 이번 시험기간이 돼지 식욕이 감퇴하는 여름인 점을 고려하면 감귤박 건조물이 사료 섭취촉진 효과를 가지는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제주테크노파크 생물종다양성연구소는 이번 현장실증시험을 수행한 연구결과를 종합적으로 정리하여 지난 21일 ‘감귤 부산물을 이용한 돼지증체용 사료조성물(10-2020-0180303)’ 특허를 출원했습니다. 2021년부터는 감귤박을 활용한 사업화 추진을 본격화할 계획입니다. 

관련기사

배너